순천시, 농정 자문단 운영…“FTA 효율적 대응” |

순천시, 농정 자문단 운영…“FTA 효율적 대응”

전남 순천시(시장 조충훈)는 8월30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희망순천 농정 자문단’ 위촉식과 함께 1차 회의를 개최했다.

희망순천 농정자문단은 미국과 유럽연합 등과의 자유무역협정(FTA)으로 어려워지고 있는 농업 여건과 농촌현실을 직시하고 보다 효율적인 대응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구성됐다.자문단은 앞으로 신속한 정부정책 대응을 위한 외부 연구를 제공하고 순천농업 현실 진단과 정책방향 제시, 농정 현안사항 논의, 중앙부처 각종 공모사업 신청 및 평가 등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하게 된다.시는 자문단을 2015년 8월까지 2년간 운영하며, 분기별 자문회의를 통해 분야별 우수사례나 사업 아이템 등의 정보를 수집해 관련부서의 검토를 거쳐 시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자문단 운영 분야는 9개 분야로 농업정책, 친환경농업, 유통·마케팅, 농식품 가공, 화훼·조경, 축산, 산림, 귀농·귀촌, 농촌관광 등이다.

시는 공무원 39명으로 구성된 태스크포스(TF)팀을 운영, 2012년부터 2017년까지 6년간 5645억원을 투자하는 FTA 대응전략 ‘희망농업 행복농촌’실현계획을 마련해 추진중에 있다.

희망순천 농정 자문단은 다음과 같다. ▲이기웅 순천대 교수▲이태호 서울대 교수▲이태근 흙살림 대표▲박영범 지역농업네트워크 대표 ▲최지현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부원장 ▲박천호 고려대 교수 ▲정민국 농경연 박사 ▲조계중 순천대 교수 ▲최윤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연구관 ▲오현석 지역아카데미 대표.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ranslate »